"아빠, 하은이 목소리 듣고 싶어…"
생김새가 똑같았던 두 아이

생김새가 똑같았던 두 아이







뇌전증을 앓고 있는 하은이는 쌍둥이입니다. 일란성 쌍둥이 동생이 있는데 두 아이는 너무나 다른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1년 중 절반을 병원에서 보내야 하는 하은이네 가족에게 작은 희망을 전해주려고 합니다. 



▶ [나도펀딩] "희망TV SBS 환아 돕기"



(SBS 스브스뉴스)  


프로젝트 6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20 어린이재단빌딩 11층
국내외 어린이들의 권리를 지키고 35만 후원자들과 함께 일하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입니다.
추천 뉴스
아픈 척한다는 말에 닫힌 마음…난치병 환자 수희를 도와주세요
난치병보다 등록금 때문에 더 아파요
"발가락아, 움직여라!"…기적을 위한 동성이의 재활 일지
제 발가락은 더럽게 말을 안 듣습니다
마지막 순간까지 환자 돌보다가…끝내 숨진 간호사
밀양 세종병원 화재 피해 지원 프로젝트
"비상구도 안 보여, 창문으로 탈출"…생사 가른 순간들
밀양 세종병원 화재 피해 지원 프로젝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