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뽑기 기계 속 유기견의 사연…먹먹한 눈물
“지금도…엄마가 보고 싶어요”

“지금도…엄마가 보고 싶어요”







































서울 홍대입구역 근처에 수상한 인형뽑기 기계가 나타났습니다. 귀여운 강아지 인형을 뽑는 기계의 성공률은 100%. 그런데 강아지 인형을 품에 안고 좋아하던 시민들의 표정이 굳어졌습니다. 뽑기기계에서 재생된 영상에는 인형과 똑같이 생긴 유기견 '할배'의 사연이 소개됐습니다. 



스브스뉴스는 유기견들의 치료비 마련과 처우 개선을 위한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상처 입은 유기견 후원하기 ▶ SBS나도펀딩



기획 하대석 김대석 김유진 / 그래픽 김태화 / 펀딩 기획운영 이슬기 한승희 / 제작지원 정관장 지니펫 


프로젝트 30
환경재단 환경재단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106 동화빌딩 3F
환경재단은 환경문제가 우리 시대의 가장 시급하고 중요한 문제임을 알리고 이의 해결을 위해 문화적 접근 방식으로 다양한 사업을 펼쳐온 순수 민간 공익재단입니다.
추천 뉴스
"붕어빵·자장면 드시고 힘내세요"…전국서 달려온 봉사자들
지진 피해를 입은 저소득 가정을 돕습니다
"아빠, 하은이 목소리 듣고 싶어…"
생김새가 똑같았던 두 아이
소리만 나도 심장이 '쿵'…"집 가기 두렵다" 밤새 뜬눈
지진 피해를 입은 저소득 가정을 돕습니다
"우리 막내 장가는 보내야지"…40년 세월을 공사장에 바친 김 씨
막내 장가 보내려 공사장 나왔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