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은 상황이 와도 후회 없어…불 속으로 뛰어든 남자
목숨보다 소중한 그 이름, 엄마

목숨보다 소중한 그 이름, 엄마





































불타는 집에 홀로 갇혀 있던 할머니를 구한 니말씨. 그 공로를 인정받아 약 1,000만 원의 보상금을 받았지만 그보다 더 많은 벌금과 치료비를 물어야 했습니다. 그가 불법체류자였기 때문입니다. 건강이 좋지 못한 부모님을 부양해야 하지만 화재 후유증으로 일을 못 하고 있는 니말씨. 스브스뉴스가 니말씨와 가족을 위해 펀딩을 시작했습니다.

▶ 이제는 저희가 그의 어머니를 도울 차례입니다.



기획 하현종, 남상우 인턴 / 그래픽 김민정 / 펀딩운영 이슬기, 이영재



(SBS 스브스뉴스)


프로젝트 8
지파운데이션 지파운데이션
서울특별시 마포구 동교동 200-20 (서일빌딩) 2층
지파운데이션은 기독교 정신을 바탕으로 빈곤과 질병에 고통받고 있는 지구촌 이웃들을 돕기위해 국내전문복지사업과 국제개발협력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추천 뉴스
아픈 아빠에겐 딸 희주의 윙크가 특효약입니다
아픈 아빠에겐 딸의 윙크가 특효약입니다
산타 할아버지, 공부가 하고 싶어요!
산타 할아버지, 공부가 하고 싶어요!
'양육·경제난' 이중고…정부 지원 절실한 미혼모들
양육과 경제난의 이중고...미혼모
언제쯤 집에 갈 수 있을까…도움이 필요한 '지진 피해'
지진 피해를 입은 저소득 가정을 돕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