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뉴스]이 부모가 아이를 찾는 법
우리아이를 찾아주세요

우리아이를 찾아주세요







































실종된 지 10년이 넘은 장기 실종 아동 400명.

이런 장기 실종 아동은 얼굴이 변해 부모들이 알아보기 어렵다는 문제가 있습니다.

정유리 양도 실종된 지 25년이 지나 유리 양의 부모들이 알아보기가 쉽지 않은 상황.

유리 양의 부모가 유리 양이 직접 찾아올 수 있도록 자신들의 얼굴을 SNS에 공개했습니다.



기획 권영인 / 구성 윤종서 / 일러스트 이예솔

(SBS 스브스뉴스)





   


프로젝트 5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서울특별시 중구 무교로 20 어린이재단빌딩 11층
국내외 어린이들의 권리를 지키고 35만 후원자들과 함께 일하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입니다.
추천 뉴스
아픈 아빠에겐 딸 희주의 윙크가 특효약입니다
아픈 아빠에겐 딸의 윙크가 특효약입니다
산타 할아버지, 공부가 하고 싶어요!
산타 할아버지, 공부가 하고 싶어요!
'양육·경제난' 이중고…정부 지원 절실한 미혼모들
양육과 경제난의 이중고...미혼모
언제쯤 집에 갈 수 있을까…도움이 필요한 '지진 피해'
지진 피해를 입은 저소득 가정을 돕습니다